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 이미지
이미지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캄보디아 여성부 공무원 대상 ‘양성평등정책과정’ 실시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캄보디아 여성부 공무원 대상 ‘양성평등정책과정’ 실시

캄보디아 여성부 공무원의 성인지 정책 역량 업그레이드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과 캄보디아 여성부는 양성평등정책교육과정의 효과적, 지속적 운영을 위한 상호 협력을 강화하는 데 뜻을 모았다)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 이하 양평원)은 10월 7일(월)부터 11일(금)까지 캄보디아 여성부(장관:Ing Kantha Phavi) 공무원(15명)을 대상으로 ‘양성평등정책과정’을 실시한다.

※ 양평원과 캄보디아는 2010년 KOICA 협력교육으로 처음 인연을 맺은 이후, 매년 교육 협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교류해오고 있다. 올해에는 2015년, 2018년에 이어 세 번째로 ‘공무원 대상 맞춤형 양성평등 정책·리더십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캄보디아 여성부 공무원들의 성인지 정책수립 및 이행역량 강화를 위해 기획되었다. 이 과정에서는 캄보디아 여성부의 요청에 따라 한국의 양성평등정책, 성별영향분석평가제도, 젠더폭력과 남성성, 젠더와 리더십 등 다양한 강의 및 워크숍을 진행한다. 또한 서울해바라기센터, 전쟁과여성인권박물관 등 기관방문을 통해 한국의 피해자 지원 제도 및 관련 이슈를 공유하는 시간도 마련되어 있다.

10월 7일(월) 양평원과 캄보디아 여성부는 위 교육과정의 효과적, 지속적 운영을 위한 상호 협력을 강화하는 데 뜻을 모았다. 이번 교육을 계기로 양평원과 캄보디아 여성부는 교육 및 연수를 통한 양성평등 진흥 및 성인지 정책 역량강화, 양 기관 간 인적 교류 및 성평등 지식 공유 활성화에 유기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양평원은 이번 교육은 해당 국가의 상황적 특성을 반영한 맥락적 교육 요구에 기반하여 분야별 성평등 이슈와 한국의 경험을 공유하는 프로그램 중심으로 구성하였으며 지속적으로 해당 국가의 요구와 이슈를 반영한 맞춤형 교육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교육을 통해 향후 캄보디아 양성평등 정책수립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양평원은 이번 교육을 계기로 아세안 국가들과의 교육 협력을 강화*하며 후속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아세안 지역의 성평등 가치 확산을 위한 공동노력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 양평원은 ‘평화를 향한 동행, 모두를 위한 번영(Partnership for Peace, Prosperity for People)’이라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슬로건에 발맞춰 아세안 국가들과의 협업·네트워킹을 강화하는 등 성평등 가치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개요]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여성발전기본법에 근거하여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의 국가적 책무를 수행하기 위해 2003년 설립된 여성가족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여성과 남성이 평등한 선진국을 목표로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을 위한 공무원 교육 및 일반인 대상의 전문강사 양성, 대국민 의식확산 사업에 힘쓰고 있다. 또한 국내외 유관기관과의 다양한 교류로 세계적 수준의 양성평등 교육진흥 전문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igepe.or.kr

출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출처: 뉴스와이어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895222)

서울특별시 마포구 매봉산로 45, (구주소 마포구 상암동 1652번지) KBS미디어센터 | 케이비에스미디어(주)
사업자등록번호 : 116-81-40951 | 대표자 : 우종택 | 통신판매업신고 : 마포-07183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김유정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402 (구주소 마포구 상암동 1601번지) KGIT 상암센터 1212호 | (주) 형설이엠제이
사업자등록번호 : 220-87-39788 | 대표자 : 장진혁 | 통신판매업신고 : 2014-서울마포-0821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김상호

[원격평생교육시설 신고] 서울특별시 서부교육지원청 제 2018-1호


Copyright ⓒ KBS Media & Hyungseul EMJ All Rights Reserved.

이미지
이미지